본문 바로가기

쓰기

휴대전화를 2년 이상 쓸 경우에 20%감면...

 

친절한 경제입니다. 저도 이건 몰랐는데, 휴대전화를 2년 이상 쓸 경우에 2년이 넘어간 이후에는

 

다시 통신사하고 재계약을 해서 20%를 할인을 받을 수가 있다고 합니다.

 

모르셨죠....?

 

그런데 이거를 저도 몰랐지만, 통신사들이 제대로 사람들 한테 안 알려줘서 무려 1천만 명이 모르고

 

바가지를 있다는 조사가 있었네요.

 

 

<기자>

1천만 명이면 우리나라 국민 5분의 1입니다.

 

어마어마한 숫자인데, 저도 이거 몇 번 말씀을 드렸었는데 아직 모르는 분들이 너무 많습니다.

 

보통 전화기 살 때 통신사랑 2년 쓰기로 계약을 하죠.

 

그런데 2년이 지나서 그냥 말없이 쓰면 통신사가 요금이 5만 원이다.

 

그러면 5만 원 그냥 다 받습니다. 그런데 재계약을 하면 20%, 1만 원을 깎아주게 돼 있는데,

 

말을 안 해주는 거죠.

 

<앵커>

이거 자기들이 손해 본다고 얘기 안 한 건가요? 배신감 느껴지네요.

 

<기자>

그렇죠. 자기들이 손해가 되기 때문에 안 한 건데, 그래서 1천만 명이 지금 몇 년째

 

바가지를 쓰고 있는 걸로 감사원 조사에서 나왔습니다.

 

2년 넘게 전화기 쓰는 분들이 지금 1천2백만 명이 있거든요.

 

그런데 그중에 7명 중의 1명, 14%만 요금할인을 받고 있고,

 

지금 보시는 것처럼 1천78만 명은 할인을 못 받고 있습니다.

 

감사원이 알아보니까, 계약이 끝났으면 문자나 전화로 '요금 할인받으시려면 재계약하셔야 됩니다.'

 

라고 알려줘야 되는데 알려주질 않고요, 문자를 보내는 경우에도 무슨 스팸처럼 말을 되게 어렵게 써서,

 

 이해를 못 하게 해서 가입이 어렵게 했다. 이렇게 감사원이 지적을 했습니다.

 

그러니까 재미있는 게, 감사원이 이러고 나니까 감독부서인 미래부하고 통신사들이 마치

 

자기들이 알아서 제도를 고치는 것 마냥, 굉장히 생색을 내면서 계약 끝난 사람들한테

 

쉽게 문자 한 번 더 보내겠다는 식의 대책을 발표했는데,

 

이 정도로 지나갈 일이 아니라 1천만 명이나 되는 사람들한테 사과하고 사실 보상을 해야 될 문제이거든요.

 

2년 넘으신 분들은 고객센터에 전화를 하셔서 재계약을 오늘(5일) 바로 하시는 게 20% 할 일을

 

빨리 받을 수 있는 방법입니다.

 

<앵커>

그러게요. 듣다 보니까 굉장히 얄미운데요, 이후에 대처도 지켜보겠습니다.

 

그리고 또 다른 이야기인데요, 여성분들 보통 눈썹 화장하기 귀찮으니까 문신도 많이 하잖아요.

 

예전에 국회 의원도 하고 그랬었는데, 그런데 이게 제대로 된 데 가서 안 하면 큰일 날 수 있답니다.

 

이게 이상한 성분이 들어있어요?

 

<기자>

이건 소비자원이 조사한 결과인데, 이거 보시면 헉 하실 겁니다.

 

 "눈썹 문신 하는 게 뭐 이렇게 복잡한 거라고, 조금 싼 데서 하지." 했다가 큰일 날 수가 있습니다.

 

오피스텔에서 눈썹 문신을 하는 사람들한테 원료를 대오던 사람을 붙잡은 장면인데,

 

원료들을 비닐봉지에 둘둘 말아서 저렇게 가지고 있어요.

 

저걸 가져다가 주면 업자들이 손가락에 있는 통에 쭉 뿌려서 색깔을 마음대로 섞어서 문신을 하는 겁니다.

 

저렇게 하는 겁니다.

그러면 저 색깔을 진하게 내려고 뭘 섞냐면, 철광석 같은 금속성분 돌가루를 섞어요.

 

소비자원이 25개 종류를 걷어서 조사를 해보니까, 색깔 진하게 넣으려고 만든 성분 중에

 

아연, 납, 카드뮴, 이런 중금속이 든 게 절반입니다.

 

[강연수/피부과 전문의 : 피부 속에서 일어나는 반응 같은 경우에는 알러지 반응이라든지

 

이물 반응이 생길 수 있고요. 혈류를 통해서도 어느 정도 미세하게 영향을 줄 경우에는

 

전신적인 영향도 있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눈썹 문신했는데 거기가 막 아프고, 붓고, 염증도 생기고 하는 게 단순히 바늘로 찔러서가 아니라

 

중금속 때문일 수 있다.

 

미백 시술이라고 중금속 잔뜩 든 중국산 크림 발라주는 것도 비슷한 거고,

 

저런데 가면 눈 감고 못 보는 상태에서 뭘 바르고 넣는지 모르니까 당하는 일이거든요.

 

피부에 특히 문제는 싼 데가 아니라, 믿고 맡길 수 있는 데를 찾아가시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앵커>

문신은 사실 좀 검증된 기관이 거의 없거든요. 이게 단속을 하든지 기준을 정하든지

 

해주셨으면 좋겠네요. 그리고 어제부터 무료 독감 접종이 시작됐는데, 사람들이 너무 많이 몰렸다면서요?

 

<기자>

7백만 명이 대상이거든요. 어제 하루에만 1백만 명이 주사를 맞으러 가셔서 복잡했다

 

그래요. 한 75 이상은 어제부터 맞을 수가 있었는데 빨리 맞아야겠다고 생각들 하셨던 것 같습니다.

 

결국, 다 맞지를 못하고 기다리다가 집에 가신 분들이 꽤 되는데,

 

독감은 12월 넘어야 오기 때문에 이렇게 급하게까지 가실 필요는 없어요.

 

가시기 전에 오늘도 많이 가실 텐데, 먼저 어느 정도 붐비는지는 병원 같은데

 

연락을 해보시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헛걸음하실 수도 있으니까,

 

앞으로 한 달 반 동안 맞으실 수 있으니까, 좀 천천히 하셔도 될 것 같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9 구글 플러스 보안에 또 '구멍'…5천만명 개인정보 유출 운영자 2018.12.12 5
58 중국 법원, 아이폰8·아이폰X 등 구형 아이폰 7종 판매금지 운영자 2018.12.12 1
57 '갤럭시S10' 새로운 안면 인식 기능 제공하나…삼성전자, '다이나믹 비전' 상표 출원 운영자 2018.12.12 3
56 MS '엣지' 브라우저 포기하나? 크로미엄 기반 '에너하임' 상반기 공개 운영자 2018.12.12 1
55 중국, 퀄컴 특허 침해로 애플 아이폰 중국 판매 금지 판결 운영자 2018.12.12 2
54 MS "윈도10 사용 중 업데이트 없앤다" file 운영자 2018.07.28 6
53 인텔, '수첩형 PC' 공개…태블릿과 e잉크를 한 번에 운영자 2018.06.18 11
52 갠드크랩 랜섬웨어, 또 버전 업!...파일리스 형태의 v3.0 운영자 2018.05.18 11
51 유심 칼로 자르기.. file 운영자 2018.03.03 31
50 "광고비도 다 내놔”...상상 초월하는 애플의 갑질 횡포 운영자 2018.02.09 6
49 보안백신까지 뚫은 '랜섬웨어' file 운영자 2017.06.26 4
48 경찰 '랜섬웨어 감염되면 '노모어랜섬' 접속하세요' 운영자 2017.04.27 9
47 3초 만에 '펑'..컴퓨터 암살자 'USB킬러'를 아시나요? 운영자 2017.04.27 8
46 모질라 출신 개발자 "백신 다 지워라" 운영자 2017.01.30 8
45 네이버 금융감독원 보안관련 인증절차 악성코드 퇴치 file 운영자 2016.11.16 26
» 통신사 장기가입자는 '호갱님'..1천만 명 속였다 운영자 2016.10.07 16
43 웹서핑 조심…국내 사용자 노린 랜섬웨어 '공주' 발견 운영자 2016.10.03 22
42 HP 프린터, 국내에서 삼성 브랜드로 팔린다 file 운영자 2016.09.30 224
41 '남양주 캠퍼스 중단' 서강대 유기풍 총장 사퇴 file 운영자 2016.09.29 7
40 유기풍 서강대 총장 사퇴… "남양주캠퍼스 이전 문제 책임" file 운영자 2016.09.29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