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쓰기

부모님이 말씀하시길..

2018.02.15 17:40

운영자 조회 수:36

부모님이 말씀하시길..

 

사랑하는 나의 아들 딸아..!

우리가 늙어 약하고 지저분해 지거든..

인내를 가지고 우리를 이해해 다오..

 

늙어서 우리가 음식을 흘리면서 먹거나 옷을 더럽힐 때

네가 어릴적 우리가 먹이고 입혔던 날들을 떠올리면서

우리의 모슴을 조금만 참고 받아다오..

 

늙어서 우리가 말을할 때 했던말을 하고 또 하더라도

끝까지 들어주면 좋겠다.

네가 어릴적 잠이 들때까지 자장가를 들려주지 않았니

 

기억력이 약해진 우리가 무언가를 자주 잊어버리거나

대화가 잘 안될때면

기억하는데 필요한 시간을 좀 내어주지 않겠니

 

그래도 기억을 못 해내도라도 너무 염려하지 말아다오

왜냐하면 우리에게 가장 소중한 것은 대화가 아니라

우리의 말을 들어주는 네가있기 때문이란다.

 

다리가 힘이 없고 쇠약하여 잘 걷지 못하거든

네가 뒤뚱거리며 처음 걸음마를 배울 때

우리가 네게 한것처럼 네 손을 우리에게 빌려다오.

 

비록 우리가 너를 키우면서 많은 실수를 했어도

우리는 부모로써 줄 수 있는 가장 소중한 것들과

보여줄 수 있는 가장 좋은 삶을 너에게 보여주려고

최선을 다했다는 것을 언젠가는 너도 깨닫게 될 것이다.

 

사랑하는 나의 아들 딸아..!

네가 어디에 있든지 무엇을 하든지

너를 사랑하고 뭐든지 잘되기를 바란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2 맞춤법강좌 file 운영자 2021.09.01 3
71 마약계란 레시피 file 운영자 2020.08.06 24
70 살림의여왕들의 생활팁 file 운영자 2019.09.21 51
69 옴마니반메훔뜻 운영자 2019.07.19 449
68 아는 사람만 안다는 한국에서 가장 많은 자영업 TOP 5 운영자 2018.12.21 67
67 골뱅이된 클럽녀 몸매 지림 file 운영자 2018.11.26 513
66 무화과의비밀..꽃이 없는 열매 무화과, 사실은 무화과 자체가 꽃이다..? 운영자 2018.10.03 41
65 몸이 보내주는 신호 스트레스... file 운영자 2018.09.26 43
64 쌀 제대로 씻는 법. file 운영자 2018.09.26 84
63 새 구두만 신으면 발에 상처가 난다구? 이젠 아프지 마요~ 구두길들이는방법! 운영자 2018.09.11 324
62 속도위반과태료사항/CCTV이를 통한 과태료변경 file 운영자 2018.05.31 51
» 부모님이 말씀하시길.. file 운영자 2018.02.15 36
60 전세 계약금 일부만 줬는데 집주인이 계약 해지 요구하면 위약금은 어떡해? 운영자 2018.01.16 245
59 대법 “아파트 주민전용 지하주차장은 도로 아냐…무면허 처벌 안 돼” 운영자 2018.01.16 43
58 [KB금융그룹_기업PR] 하늘같은 든든함, 아버지(몰래카메라) 편 file 운영자 2017.10.28 49
57 식당에서 식사를 마치고 벗어둔 신발-분실 되었다면..? 식당주인이보상해줘야하나 ..? 운영자 2017.08.02 36
56 [연중기획-이것만은 확 바꾸자!]일부 몰지각한 부모 가리키는 ‘맘충’… 또 다른 혐오 낳는다 운영자 2017.08.02 41
55 페미니스트, 오르가슴을 말하다 운영자 2017.04.07 58
54 당신 와이프를 사용하니... 운영자 2016.11.01 277
53 소중하지 않은 건 하나도 없다 운영자 2016.11.01 253